뉴스홈 >건강뉴스

  • 스크랩
  • 프린트
  • 크게
  • 작게

날씬해지려면 천천히 먹어야 (연구)

입력 F 2017.12.31 10:30 수정 2017.12.31 10:30


음식을 천천히 먹으면 섭취량이 줄어 살이 찌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미국 로드아일랜드 대학교 캐슬린 멜란슨 교수팀의 연구 결과다.

연구팀은 식사 속도와 먹는 양 간의 관계를 알아보고자 두 가지 연구를 실시했다. 첫 번째 연구에 따르면, 빨리 먹는 사람은 1분에 88g, 중간 속도인 사람은 71g, 느린 사람은 57g을 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은 분당 80칼로리를 먹는데 비해 여성은 52칼로리를 섭취했다.

전문가는 이에 대해 "건강에 좋은 통곡류를 먹고 음식의 맛을 음미하면서 먹는 것이 몸에 좋다는 기존의 연구와 합치되는 결과"라면서 "사람들은 음식을 매우 빨리 먹으며 맛에 신경도 쓰지 않는다"고 말했다.

두 번째 연구에선 체질량 지수가 높은 사람이 음식을 빨리 먹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 통곡류, 즉 정백하지 않은 시리얼이나 정백하지 않은 밀로 만든 토스트를 먹는 사람은 정백한 것을 먹는 사람에 비해 훨씬 더 느리게 먹는 것으로 드러났다.

전문가들은 "통곡류는 씹는 데 시간이 더 걸리고 이를 소화하는 과정은 입에서 시작된다"면서 "통곡류는 고도로 가공된 음식에 비해 소화 시간이 훨씬 더 많이 걸린다"고 말했다.

하지만 빨리 먹는 사람이 느린 쪽으로 속도를 바꿀 수 있을까. 멜란슨 교수는 "식사 속도는 타고난 성향이기 때문에 바꾸기가 쉽지 않다고 본다"고 말했다. 하지만 시도해 볼 가치는 충분하다.

그는 "음식을 입 속에서 더 오래 두는 것은 우리가 느끼는 포만감에 영향을 미친다"면서 "자신이 무엇을 먹고 있는지 입에서 파악하게 만들고 삼킨 음식이 위장에 들어간 뒤에 다음 음식을 입에 넣으라"고 조언했다.

이 연구 결과(Slower eating leads to less calories)는 '비만 협회(Obesity Society)' 연례 회의에서 발표됐다.

[사진=아이클릭아트]

[관련 기사]
새해 살을 빼는 작은 변화 5
맹장 터질 수도...경고 신호 4
하루 커피 3~5잔, 심혈관 질환 예방 (연구)
탈모에 좋은 과일 혹은 채소 6
나쁜 콜레스테롤 줄이는 식사법 3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코메디닷컴 추천 건강선물]
  • 스크랩
  • print
  • 크게
  • 작게

네티즌 의견

의견쓰기

많이 본 뉴스 7

다이어트 정보

  • 성과 사랑
    • 심리학개론